본문 바로가기

북한 김정은 여동생 김여정 직책 공식확인

온라인 중앙일보 2014.11.27 15:48


 

북한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의 여동생 김여정의 직책이 ‘노동당 부부장’인 것으로 27일 공식 확인됐다.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김 위원장의 4ㆍ26만화영화촬영소 현지지도 보도에서 김 위원장과 동행한 김여정에 대해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부장’으로 호명했다. 북한 주요 매체가 김여정의 직책을 공식 호명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조선중앙통신은 김여정의 구체적인 소속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하지만 이날 김기남 노동당 선전담당 비서, 리재인 선전선동부 제1부부장 등이 김 위원장을 수행한 것으로 봤을 때 선전선동부 소속으로 추정된다.

통신은 이날 수행원을 김기남ㆍ리재일ㆍ김여정ㆍ김의순(당 부부장) 순으로 호명했다.

김여정은 그동안 김 위원장의 비서실장이자 우리 측의 장관급인 서기실장(제1부부장)을 맡고 있다는 설이 제기됐지만 이날 노동당 부부장으로 직책이 확인됐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