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박태환·장예원, 심야 자동차 데이트?…박태환 차에서 '깜짝'

온라인 중앙일보 2014.11.27 10:31
‘박태환’ ‘장예원’ ‘박태환 장예원’. [중앙포토]






‘마린보이’ 박태환(25)이 장예원(24) SBS 아나운서과의 열애설에 휩싸인 가운데 SBS측은 “아무 사이 아니다”라고 부인했다.



27일 연예매체 ‘더팩트’는 박태환과 장예원이 데이트 장면을 포착해 보도했다.



이 매체에 따르면 두 사람은 주로 주말 오후에 만나 영화를 보거나 자동차 데이트를 즐겼다.



이에 대해 SBS 측은 “확인 결과 박태환과 장예원은 아무 사이가 아니다. 그냥 친한 오빠 동생 사이일 뿐이다”며 “별 사이 아니니까 영화도 보러 갈 수 있는 것이라고 열애설을 부인했다”고 전했다.



또 심야 데이트 모습에 포착된 박태환의 차에 누리꾼들의 관심이 집중됐다.



공개된 사진 속 박태환은 여러 대의 차량으로 장예원 아나운서와 데이트를 즐겼다.



보도에 따르면 두 사람은 레인지로버와 아우디 A8 차량을 이용했다. 레인지로버는 랜드로버의 고급 SUV로 가격은 최대 2억원을 호가한다. 아우디 A8의 가격은 최대 1억4000만원대로 알려졌다.



한편 박태환은 지난 2008년 베이징 올림픽에서 한국 수영 사상 최초로 금메달을 땄으며 2012년 런던 올림픽에서도 은메달 2개를 목에 걸었다.



장예원은 2012년 SBS 아나운서 시험에 합격해 지난해 공채 18기 아나운서로 입사해 왕성한 활동 중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박태환’ ‘장예원’ ‘박태환 장예원’. [사진 일간스포츠·중앙포토]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