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울 성수동 트리마제, 서울숲·한강 보이는 고품격 주거지

중앙일보 2014.11.27 00:05 Week& 2면 지면보기




두산중공업은 서울숲 인근에 고소득 상류층을 위한 최고급 아파트 트리마제(조감도)를 분양 중이다.



트리마제는 성동구 성수동1가 547-1번지 일대에 들어서는 지하 3층~최고 47층 4개동의 688가구 규모다.



전용면적 25~216㎡로 소형에서부터 대형 펜트하우스까지 다양한 주택형으로 구성된다.



두산중공업은 트리마제 입주민들의 명품주거환경을 최우선 가치로 두고 입주민들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 제공에 만전을 기했다. 특급 호텔수준의 조식서비스부터 린넨, 청소, 발렛파킹, 포터, 컨시어지서비스까지 수준 높은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커뮤니티시설도 최고급으로 조성된다. 5680㎡ 규모의 피트니스센터를 비롯해 비즈니스라운지, 북카페, 레슨룸, 카페테리아, 스파, 사우나 등이 들어선다. 실내골프연습장과 게스트하우스도 마련된다.



특히 28m 길이의 대형 실내골프연습장은 마치 필드에 있는 듯한 기분을 연출해준다. 101, 102동의 19층에 마련된 6실의 게스트하우스에서는 한강의 파노라마 뷰를 감상할 수 있다.



교통 인프라를 잘 갖추고 있다. 분당선 서울숲역이 걸어서 5분 거리다. 강변대로, 올림픽대로, 동부간선도로, 내부순환도로가 가깝다. 성수대교와 영동대교를 넘으면 압구정동, 청담동과 연결돼 강남 접근성이 좋다. 분양 문의 02-3442-4747.



안장원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