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세아, 레드카펫 뜨겁게 달군 '밧줄' 드레스…'男心 올가미'

온라인 중앙일보 2014.11.22 09:41








































한세아가 21일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열린 ‘제51회 대종상영화제’ 시상식 레드카펫 행사를 가지고 있다.



올해 대종상영화제 후보에 오른 작품은 '명량' '변호인' '군도:민란의 시대' '끝까지 간다' '도희야' '마담 뺑덕' '소원' '수상한 그녀' '신의한수' '역린' '우아한 거짓말' '인간중독' 제보자' '족구왕' '좋은 친구들' '집으로 가는 길' '타짜-신의 손' '한공주' '해무' '해적:바다로 간 산적' '화이:괴물을 삼킨 아이' 등 21개 작품이다.



최우수작품상, 감독상, 남우주연상, 여우주연상, 남우조연상, 여우조연상, 신인남우상, 신인여우상, 촬영상, 조명상 등 총 17개의 경쟁 부문과 기획상 수상작을 선정할 예정이다.





임현동 기자 hyundong30@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