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간추린 뉴스] ‘명량’ 대종상영화제 작품상 등 4관왕

중앙일보 2014.11.22 00:48 종합 8면 지면보기
김한민 감독(左), 최민식(右)
영화 ‘명량’(김한민 감독)이 21일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열린 제51회 대종상영화제 시상식에서 최우수작품상·남우주연상·기획상·기술상 등 4관왕의 영예를 안았다. ‘명량’은 올여름 1761만 관객을 모아 한국영화 최고 흥행기록을 세웠다. 남우주연상은 ‘명량’의 최민식이, 여우주연상은 ‘해적: 바다로 간 산적’의 손예진이 차지했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