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C 다이노스 박민우, 프로야구 최우수 신인상 수상…쟁쟁한 경쟁 후보들 제치고

온라인 중앙일보 2014.11.18 16:35






박민우(21·NC 다이노스)가 2014 프로야구 최우수 신인상을 수상했다.



박민우는 18일 서울 서초구 더케이호텔 컨벤션센터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14 한국야쿠르트 세븐 프로야구 최우수선수(MVP)·최우수 신인선수 및 부문별 시상식에서 최우수 신인선수상을 받았다.



이날 박민우의 경쟁 후보는 박해민(삼성 라이온즈), 조상우(넥센 히어로즈)등이었다.



박민우는 “많이 부족한데 끝까지 믿고 기용해 주신 김경문 감독님께 감사드린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이어 코치진 및 팀 동료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한 박민우는 “좋은 감독, 코치, 선배님들과 함께할 수 있어 제겐 최고의 한해였던 것 같다. 풀타임 첫해였는데 아직 배울 게 많다고 느껴 더 열심히 하겠다”고 전했다.



내야수인 박민우는 올시즌 NC 주전 2루수 자리를 꿰차며 118경기에서 타율 0.298 124안타 87득점 50도루를 기록하며 팀이 정규리그 3위에 오르는 데 크게 기여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박민우’ [사진 일간스포츠]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