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민안전처 장관에 박인용

중앙일보 2014.11.18 10:47




박근혜 대통령은 18일 정부조직법 개편에 따라 신설된 국민안전처 장관에 박인용(62·경기) 전 합참차장을 내정했다. 차관급인 인사혁신처장에는 이근면(62·서울) 삼성광통신 경영고문이 내정됐다. 또 공석 중인 공정거래위원위 위원장(장관급)에는 정재찬(58·경북) 전 공정거래위 부위원장이, 대통령 비서실 교육문화수석비서관에는 김상률(54·서울) 숙명여대 영어영문학부 교수가 각각 내정됐다. 민경욱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정무직 11명에 대한 인사를 발표했다.



국민안전처 장관으로 거론됐던 이성호(60·충북) 안전행정부 제2차관은 국민안전처 차관으로 자리를 옮겼고 국민안전처중앙소방본부장은 조송래(57·경북) 소방방재청 차장, 국민안전처해양경비안전본부장은 홍익태(54·전북) 경찰청 차장이 발탁됐다.



또 통일부 차관은 황부기(55·경북) 통일부 기획조정실장, 행정자치부 차관에는 정재근(53·충남) 안전행정부 지방행정실장, 방위사업청장에는 장명진(62·충남) 국방과학연구소 전문연구위원, 국민권익위 부위원장에는 김인수(50·경기) 국민권익위 기획조정실장이 각각 내정됐다.



신용호 기자 novae@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