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K팝스타4' 유희열 "권진아, 샘김과 방 같이 쓸 친구 구할 것"

온라인 중앙일보 2014.11.18 10:01




 

토이 정규 7집 ‘다 카포’(Da Capo)로 돌아온 가수 유희열이 ‘K팝스타3’ 출신 권진아(17)와 샘김의 근황을 전했다.



17일 서울 양천구 목동 브릴리에 웨딩홀에서 SBS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그램 ‘K팝스타 시즌4’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연출을 맡은 박성훈 PD와 프로듀서 양현석, 박진영, 유희열 등이 참석했다.



이날 유희열은 지난 시즌을 통해 캐스팅한 권진아와 샘김의 근황을 전했다. 유희열은 “권진아와 샘김이 처음 회사에 들어와서 어떻게 해야 될지 몰랐다. 그래서 ‘어떡하지’ 생각하다 작은 집을 구해줬다”고 전했다.



유희열은 “권진아와 샘김과 방을 함께 쓸 참가자를 (이번 시즌에서) 뽑고 싶다. 두 사람이 집을 따로 쓰고 있는데 방이 2개씩 비어있다. 월세가 아깝다. 누가 빈 방을 썼으면 좋겠다”고 말하기도 했다.



이어 유희열은 “권진아는 ‘자꾸 개를 키우고 싶다’고 조른다. 말벗이 필요하다고 한다”며 “어떤 친구가 들어왔으면 좋겠냐고 물어보니 ‘재밌는 친구’ 그리고 둘 다 기타를 치는 친구라 ‘피아노를 치는 친구’가 왔으면 좋겠다고 하더라”고 말했다.



한편 SBS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그램 ‘K팝스타 시즌4’는 차세대 K팝 스타를 발굴하는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23일 오후 4시 50분 첫 방송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유희열’ [SBS]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