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국 대학 유학생 1위 국가는 중국, 뒤이어 인도…우리나라는 몇 등?

온라인 중앙일보 2014.11.18 09:58


 



미국 대학 유학생 1위 국가가 중국으로 밝혀졌다.



지난 16일(현지시간) 미국 비영리 교육기관인 국제교육원과 국무부 교육문화국이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2013~2014 학사년도에 재학한 외국인 유학생은 88만6052명으로 전년보다 8.1% 증가했다.



이중 국가별로는 중국 유학생이 27만4439명으로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하며 미국 대학 유학생 1위 국가로 올라섰다. 인도 유학생이 10만2673명으로 그 뒤를 이었다. 한국 유학생은 6만8047명으로 전체 유학생 가운데 세 번째 비중을 차지해 눈길을 끌었다.



미국 대학 유학생 1위 국가로 나타난 중국이 미국 내 유학생의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하는 이유에 대해 중국 중산층의 급격한 증가와 ‘미국에 양질의 대학교육이 있다’는 시각이 맞물렸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미국 대학 유학생 1위 국가’.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