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AOA 초아, 요염한 고양이 애교 선보여…신동엽 "보기 좋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4.11.18 09:13




 

걸그룹 AOA의 초아(24)가 요염한 고양이 애교를 선보여 화제다.



지난 17일 방송된 KBS2TV ‘안녕하세요’에는 초아가 출연해 시청자들의 고민을 함께 나눴다.



이날 초아는 “신곡이 캣우먼 콘셉트”라며 “고양이 느낌을 내기 위해 뮤지컬과 ‘동물농장’을 많이 봤다”고 말했다. 이에 ‘동물농장’ 아저씨 신동엽은 초아에게 고양이 흉내를 낼 수 있냐고 제안했다.



이에 초아는 고양이가 앉아있을 때 허리를 누르는 모습과 애교를 부릴 때의 귀엽고 새침한 모습을 보여줬다. 신동엽은 “고양이와 비슷한 건 잘 모르겠는데 보기 좋다”며 신동엽 특유의 너스레로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자 이영자도 나서서 고양이 흉내를 내려 했고 MC 정찬우는 “호랑이를 보여주려고 그러냐”고 말해 폭소케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초아’ [사진 KBS ‘안녕하세요’ 방송화면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