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토이 7집, '세 사람' 성시경+이적+권진아+빈지노까지…'일 냈네!'

온라인 중앙일보 2014.11.18 09:12




토이 정규 7집이 공개된 가운데 타이틀 곡 ‘세 사람’이 음원차트 1위에 등극해 화제다.



18일 공개된 토이의 정규 7집 ‘다 카포(Da Capo)’의 타이틀곡 ‘세 사람’은 발매 직후 멜론을 비롯해 국내 주요 음원사이트 실시간차트 1위에 등극했다.



토이의 ‘세 사람’은 ‘좋은 사람’의 2014년 버전으로 사랑하는 마음을 전하지 못한 채로 결혼을 앞둔 두 친구의 행복을 지켜봐야만 하는 남자의 안타까운 감정이 담긴 곡이며, 성시경의 목소리도 가미돼 화제를 모으고 있다.



‘세 사람’ 공개 직후 윤종신은 자신의 트위터에 “수고했다. 너만의 이 느낌을 다들 그렇게도 기다렸나보다. 시경이의 목소리와 네 멜로디가 곧 올 겨울을 녹이겠구나. 토이-세 사람(With 성시경)”이라는 글을 게재하며 응원을 보냈다.



성시경 외에도 토이의 이번 앨범에는 이적·김동률·이수현·크러쉬·자이언티·다이나믹듀오·선우정아·김예림·권진아·빈지노 등이 참여했다.



앞서 열린 음악회에서 유희열은 “지난 앨범과 가장 큰 차이는 보컬뿐만 아니라 프로듀서까지 참 많은 도움을 받았다. 기타와 하모니카 연주까지 그랬다. 음악 하는 분들의 도움으로 기적처럼 나온 앨범이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토이’. [사진 타이틀 ‘세 사람’ 뮤비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