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속사정 쌀롱’ 이상민, “룰라 김지현, 사우디 왕자에게 사기당할 뻔”

온라인 중앙일보 2014.11.14 16:37




가수 이상민이 룰라 김지현의 사기사건을 막아준 사연을 공개했다.



JTBC ‘속사정 쌀롱’에 출연한 이상민은 ‘거짓말’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던 중 “어느 날 김지현 씨가 전화를 하더니 ‘지금 당장 수표 하나 바꿔줄 수 있어?’라고 물었다”고 말했다. 알고 보니 ‘사우디아라비아 왕자가 발행한 수표를 급하게 사용하려고 하는데 은행에서는 시간이 오래 걸리니 수표를 현금으로 바꿔줄 사람을 찾는다’고 전했다. 이에 이상민은 곧바로 사기임을 알아챘고 “이건 있을 수 없는 일”이라며 김지현을 설득해 사기에서 구제해주었다고 밝혔다.



이상민이 ‘사우디 왕자의 수표 사건’이 사기임을 눈치챌 수 있었던 것은 이라크 유전사업 등 자신이 직접 사기를 당하며 여러 차례 사업 실패를 맞보았기 때문이다. 이날 이상민은 투자사기 때문에 억 단위의 돈을 날린 사연을 털어놔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사우디아라비아 왕자 수표 사건’은 16일 밤 9시 40분, JTBC ‘속사정 쌀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