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산이, 레이나에 바치는 달달한 수상소감…"우리 사랑스런 레이나"

온라인 중앙일보 2014.11.14 15:35
‘산이 레이나’. [사진 MBC MUSIC 방송 캡처]




래퍼 산이(29)가 동료 가수 레이나(25)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13일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제6회 2014 멜론 뮤직 어워드(MMA)’가 열렸다. 이날 시상식에서 산이와 레이나는 듀엣곡 ‘한여름밤의 꿀’로 뮤직스타일상 랩·힙합 부문을 수상했다.



레이나는 “우선 ‘한여름밤의 꿀’이라는 노래를 써준 산이에게 고맙다. 또 플레디스, 브랜뉴뮤직 식구들, 애프터스쿨 멤버들, 또 이 노래를 들어주신 여러분들도 고맙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산이는 소속사를 향해 고마운 마음을 표한 후 “그 중 제일 감사한 것은 우리 사랑스런 레이나”라며 “레이나가 없었으면 이렇게 돈 벌지 못했을 것이다. 2015년에도 잘 부탁드린다”고 수상소감을 전했다.



한편 산이와 레이나는 이후 14일 SNS를 통해 “‘멜론뮤직어워드’, ‘한여름밤의 꿀’ 많이 들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앞으로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리기 위해 노력할게요”라는 글과 함께 수상 인증샷을 게시해 팬들의 눈을 즐겁게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산이 레이나’. [사진 MBC MUSIC 방송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