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승철 '그날에' 무료 배포, 수익금도 전액 기부키로 "압박과 처사에 굴복의지 없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4.11.13 10:44
‘이승철 그날에’. [사진 진앤원뮤직웍스]
가수 이승철(48)이 노래 ‘그날에’를 무료 배포하겠다고 밝혔다.



지난 12일 이승철은 소속사 진엔원뮤직웍스를 통해 “오늘 이 순간 이후부터 어느 누구든 무상으로 ‘그날에’ 음원을 다운로드 받거나 배포 및 전송할 수 있도록 했다”고 알렸다. 더불어 향후 ‘그날에’로 발생하는 수익금도 전액 기부하기로 결정했다.



이승철은 “이 노래는 일본 측의 비뚤어진 시선에서 보는 것처럼 반목이나 갈등에 대한 노래가 아니라 극복과 화해에 대한 것”이라며 “세계 각국 어느 나라 사람이든 모두가 이 음원을 마음껏 쓰고 가지기를 바라며 이를 계기로 우리의 아름답고 멋진 땅 독도, 그리고 통일에 대해 잠시나마 생각해볼 수 있기를 소망한다”고 밝혔다.



이어 이승철은 “저 스스로는 우리나라 우리 땅 그리고 정당한 권리에 대한 무언의 압박과 처사에 대해 굴복할 의사가 전혀 없고 이번 일을 계기로 오히려 향후 독도와 관련된 일에 더 분명한 소리를 내기로 다짐한다”고 덧붙였다.



앞서 이승철은 지난 9일 일본을 방문했다 하네다 공항 출입국 관리소로부터 석연치않은 이유로 4시간 가량 억류당했다. 결국 이승철은 일본 입국 거부를 당한 바 있다.



한편 이승철의 ‘그날에’는 3종류로 된 음원으로 12일 오후 신설한 네이버 블로그를 통해 무료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이승철 그날에’ ‘이승철 그날에 무료 배포’. [사진 진앤원뮤직웍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