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채영, 86년생 클라라·이태임과 함께 'S라인'…"몸매로 주목받는 건 3년이면 끝"

온라인 중앙일보 2014.11.13 10:10
















배우 이채영(28)이 클라라의 몸매와 자신의 몸매가 비슷하고 밝혀 화제다.



이채영은 12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 “아이를 구석에 몰아 세워놓고 협박하는 연기를 하던 중 아이가 깜짝 놀라 기절했다. 병원 신이라 바로 응급실로 보냈다”고 당시의 일을 전했다.



이채영은 “눈동자의 흰자위 비율에 따라 삼백안과 사백안이라는게 있다. 눈을 크게 뜨면 흰자위 한가운데 검은 눈동자가 있는 것이 사백안이다”고 자신의 눈이 사백안 임을 밝혔다.



또 이날 김구라는 이채영과 함께 1986년생 3대 섹시 미녀인 클라라,이태임을 언급하며 “이채영이 봤을 때 몸매가 어떠냐”고 물었다.



이에 이채영은 “다 비슷비슷하다. 키 크고 다리 길쭉길쭉하고…”라며 “솔직히 몸매로 주목받는 건 3년 후면 끝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이채영’ [사진 인스타일, 닐론, 코스모폴리탄, 슈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