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라디오스타' 이채영, 과거 생식기 발언 "와전된 것 같아…기억이 안 난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4.11.13 09:08
‘이채영’. [사진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배우 이채영(28)이 과거 생식기 발언에 대해 해명했다.



이채영은 12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 ‘해치지 않아요’ 특집으로 배우 김뢰하, 김원해, 이철민 등과 함께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MC들은 이채영에게 “‘과거에 연기자라면 생식기 빼고 다 보여줄 수 있어야 한다’는 폭탄 발언을 했다는데 사실이냐”고 물었다.



이에 이채영은 “배우로서 각오를 말하는 자리에서 나온 말인데 와전된 것 같다”며 “정말 생식기라는 표현을 썼는지 기억이 안 난다”고 답했다.



이채영의 말에 MC들은 “그럼 뭐라고 했냐. 혹시 거기?”라고 받아쳐 웃음을 자아냈다.



이채영은 이어 노출 연기에 대해 “전체적인 스토리에 타당성 있는 장면이면 생각해 볼 텐데 타당성 없는 장면이라면 노출은 아닌 것 같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이채영’. [사진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