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택시’ 김경록, 아내 황혜영 몸매 극찬 “섹시 황혜영!” 찬양

온라인 중앙일보 2014.11.05 16:15
‘황혜영 뇌종양 투병’ ‘김경록’ [사진 tvN 예능프로그램 ‘현장 토크쇼 택시’ 방송 캡처]




그룹 투투 출신 쇼핑몰 CEO 황혜영(41)이 뇌종양 투병 사실을 털어놓은 가운데 남편 김경록(41)이 황혜영의 비키니 몸매를 자랑했다.



4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현장토크쇼 택시'에서는 '연예계 사장님 특집' 2탄으로 황혜영과 그의 남편 전 민주당 부대변인 김경록이 출연했다.



MC는 "황혜영이 투투로 활동할 때 룰라 김지현도 인기가 많았다. 둘 중 어느 쪽이 더 인기가 있었느냐"는 질문에 김경록은 "군대에서 룰라 김지현이 TV에 나온다고 하면 모두 TV 앞으로 모였다. 황혜영은 그냥 그랬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나 아내의 비키니 몸매 관련 질문에는 "제 와이프는 정말 훌륭하다. 몸매, 인격 등 여러모로 대단하다. 몸매는 내 와이프가 최고라고 생각한다"고 극찬했다.



이어 김경록은 "섹시 황혜영"을 외쳐 MC 이영자와 오만석을 폭소케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황혜영 쇼핑몰’‘김경록’ [사진 tvN ‘현장토크쇼 택시’ 방송 캡처]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