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박해진, 악플러와 연탄 봉사…간식차도 준비해 진정한 '멘탈 훈남'

온라인 중앙일보 2014.11.05 14:05
배우 박해진(31)이 악플러와 연탄 봉사활동을 했다.



박해진은 지난달 31일 서울 강남구 개포동에 위치한 구룡마을에서 자원봉사자와 팬, 자신에게 악플을 남겼던 악플러들과 연탄 봉사활동을 했다.



이날 박해진과 팬, 악플러 등 30명은 5시간 동안 총 1600여 장의 연탄을 배달했다. 박해진은 생활이 어려운 이웃에게 연탄배달뿐 아니라 생필품, 상품권 등을 선물했다.



박해진은 어색해 하는 악플러에게 먼저 다가가 이야기를 건네며 분위기를 풀었다. 또 계속되는 연탄 봉사에 지칠 법도 했지만 박해진은 시종일관 밝은 미소를 보이며 현장의 분위기 메이커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더불어 박해진은 팬들과 자원봉사자, 악플러들을 위해 간식차를 직접 준비했다.



박해진의 소속사 더블유엠컴퍼니의 한 관계자는 “받은 사랑을 돌려주는 방법은 사람마다 다르다. 그 일환으로 시작한 일이고 진심이 담겨 있지 않은 봉사는 쉽게 지친다”며 “팬들과 함께 한 이번 봉사활동을 통해 조금 다른 표현방식을 배운 악플러들과 진심으로 소통하고 나누는 법을 배우고 왔다”고 전했다.



앞서 박해진은 지난 3월 악플러를 명예 훼손으로 고소하려 했으나 반성문을 쓰고 선처를 호소한 악플러들에게는 봉사 활동하는 것을 조건으로 고소를 취하했던 바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박해진’ ‘박해진 악플러와 연탄 봉사’. [사진 더블유엠컴퍼니]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