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히든싱어' 美 NBC에 포맷 수출…'히든싱어' 비욘세 편 나오나

온라인 중앙일보 2014.11.05 10:28




JTBC 예능프로그램 ‘히든싱어’ 의 방송 포맷이 세계적인 미디어그룹 NBC Universal (이하 NBCU)에 수출됐다.



JTBC는 5일 NBCU의 자회사인 유니버설 미디어 스튜디오즈 인터내셔널(Universal Media Studios International, 이하 UMSI)과 ‘히든싱어’의 글로벌 포맷 판매,해외판 제작을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UMSI는 NBCU 그룹 내 포맷 유통과 프로그램 제작을 담당하는 회사다. 미국의 인기 요리 프로그램인 ‘톱 셰프(Top Chef)’와 ‘더 리얼 하우스와이브즈(The Real Housewives)’, 범죄 드라마 ‘로 앤 오더(Law & Order)’ 등 유수의 프로그램을 발굴ㆍ제작해 인기를 끌었다.



이번 계약으로 ‘히든싱어’는 북미판 제작을 위한 첫걸음을 성공적으로 내디뎠다.



JTBC측은 "머지않은 미래에 세계인이 ‘비욘세’, ‘스티비 원더’ 등 전설적인 가수들이 출연하는 ‘히든싱어’를 볼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2012년 12월 첫 방송 이후 JTBC ‘히든싱어’는 세계적인 미디어그룹들로부터 지속적인 러브콜을 받아왔다. JTBC는 1년여간의 협상 끝에 미국 3대 지상파 채널인 NBC를 소유한 NBCU와 이번에 최종 계약을 체결했다.



NBCU는 미국 지상파 방송사인 NBC 뿐만 아니라 CNBC, USA Networks, Bravo, E! 등 다수의 TV채널과 더불어 영화제작사 Universal Pictures 등도 운영하는 미디어 업계의 거물이다. 해외 포맷으로는 네덜란드에서 처음 시작된 ‘더 보이스’ 시리즈를 들여와 성공을 거두기도했다.



‘히든싱어’는 단순한 음악과 경쟁을 넘어서 가수와 모창자는 물론 시청자 간의 소통, 그리고 가수와 모창자가 함께 꾸미는 무대 등을 통해 ‘보는 음악에서 듣는 음악으로’라는 컨셉트를 구현하고있다. 프로그램의 재미와 감동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다 잡은 완성도 높은 TV포맷이라는 평을 받고 있다.



‘히든싱어’는 지난해 5월에는 중국 콘텐트 전문업체 한예문화와 계약을 맺고, 중국으로 포맷을 수출해 화제가 됐다.



배재성 기자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