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나는 남자다 유재석, 최자 여친 설리 언급 "아이고 의미 없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4.11.02 08:38




나는 남자다 유재석이 다이나믹듀오 최자를 당황하게 만들었다. 최자(34·최재호)가 여자친구 설리 언급에 식은 땀을 흘렸다.



다이나믹듀오는 31일 방송된 KBS2 ‘나는 남자다’의 ‘나는 힙합 록을 사랑하는 남자다’ 편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유재석은 록을 하는 자신을 이상하다고 말하는 썸녀때문에 고민이라는 한 방청객 사연을 듣던 유재석은 “이럴 때 뭐라고 대답하면 좋을까”라며 게스트들에게 질문했다.



이에 출연진 전원이 썸녀를 이해하지 못하겠다는 반응을 보였고, 최자 역시 “만나기 어려울 것 같다”는 생각을 밝혔다.



이후 유재석은 최자에게 상황극을 제안했다. 공개 열애 중인 최자의 상황에 어울리지 않다는 것을 깨달았다.



유재석은 “난 너처럼 노래 부르고 힙합…”이라고 말한 후 곧 “아이고 의미 없네요”라고 해 최자와 연애중인 설리를 간접 언급했다.



결국 유재석은 “최자에게는 일어나지 않을 일이다. 아이고 의미 없다”고 말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