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조우종의 '그녀' 이지연 아나운서는 누구?…"반할 만 하네!"

온라인 중앙일보 2014.10.30 17:30




조우종(38) KBS 아나운서가 이지연(28) 아나운서에게 관심을 보였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이지연 아나운서에게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가애란은 29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가족의 품격 풀하우스’의 ‘가족포차’ 코너에서 퀴즈를 통해 “조우종의 사내 소개팅 부탁 때문에 피곤하다”라고 폭로했다.



가애란은 “나한테 자꾸 와서 ‘후배를 소개해 달라’며 ‘소개팅 자리를 마련해 달라’고 하더라”며 “직접 얘기하라고 했더니 ‘내가 부끄러움이 많다’고 했다”고 말했다.



이에 조우종은 아닌 척 하며 발뺌하려 했지만 곧 이를 인정하며 웃음을 자아냈다. 조우종은 “밑으로 후배가 많이 들어왔다. 그런데 말 걸기도 어렵고 해서 후배를 좀 소개해 달라고 한 것”이라고 전했다.



가애란은 그러나 “조심스럽다고 하지만 우리 회사에 예쁘고 몸매 좋은 이지연 아나운서 옆을 떠나지 않더라”고 또다시 폭로해 시청자들의 폭소케 했다.



조우종이 관심을 보인 ‘이지연 아나운서’는 연세대학교에서 경영학과를 전공했다. 이지연은 2011년 KBS 37기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했으며 이후 ‘특파원 현장보고’, ‘KBS 뉴스타임’을 진행한 바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이지연 아나운서’ [사진 KBS]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