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고현정이 디자인한 백, 30분만에 3억원 매출 올려…에띠케이, '고현정 효과' 톡톡

온라인 중앙일보 2014.10.30 15:22




고현정(43)이 론칭한 브랜드 ‘에띠케이(atti.K)’가 폭발적인 인기를 모으며 매출 35억원을 기록해 화제다.



현대홈쇼핑은 최근 배후 고현정과 손잡고 론칭한 패션 브랜드 에띠케이가 첫 방송에서 매출 35억원을 기록했다고 전했다.



지난 18일 오후 7시 30분부터 3시간 동안 방송된 고형정의 에띠케이 론칭 특별전은 의류와 부츠, 백 등을 선보이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품목별로는 ‘캐시미어 스웨터 2종’·‘클래식 울니트 3종’·‘덕다운 코트’ 등 겨울 의류가 매출 20억원, ‘트리니티 부츠’·‘이탈리안 빈티지 워커’·‘로즈골드 데일리백’ 등 잡화 제품이 매출 15억원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이 가운데 고현정이 직접 디자인한 것으로 알려진 27만원대 ‘로즈골드 데일리 백’은 30분만에 3억원의 매출을 올리며 단숨에 매진됐다.



현대홈쇼핑은 고현정과 론칭한 패션 브랜드 에띠케이를 통해 고급스럽고 트렌디한 패션 아이템을 선보일 계획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고현정’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