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고현정 론칭한 패션 브랜드, 첫 방송만에 35억원 매출? “벌써 돈방석…”

온라인 중앙일보 2014.10.30 15:22




 

배우 고현정(43)이 론칭한 패션 브랜드‘에띠케이(atti.K)’가 첫 방송에서 매출 35억원을 기록했다.



지난 18일 오후 7시30분부터 3시간 동안 현대홈쇼핑에서 방송한 패션 브랜드 에띠케이 특별전은 의류, 부츠, 백 등을 선보였다.



‘캐시미어 스웨터 2종’·‘클래식 울니트 3종’·‘덕다운 코트’ 등 겨울 의류가 매출 20억원, ‘트리니티 부츠’·‘이탈리안 빈티지 워커’·‘로즈골드 데일리백’ 등 잡화 제품이 각각 매출 15억원을 기록했다.



특히 고현정이 직접 디자인한 27만원대 ‘로즈골드 데일리 백’은 방송 30분만에 매출 3억원을 기록하며 매진됐다.



홈쇼핑 관계자는 “에띠케이가 고급스럽고 트렌디한 패션 아이템을 선보여 고객들의 큰 사랑을 받는 브랜드로 자리매김 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고현정’[사진 중앙포토]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