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왕의 얼굴' 신성록, 첫 사극 촬영 현장 공개…"카톡개의 카리스마"

온라인 중앙일보 2014.10.30 11:51




배우 신성록(32)의 첫 사극 촬영 현장이 공개됐다.



신성록은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왕의 얼굴’에서 관상가 도치로 분해 첫 사극에 도전한다. 드라마 측은 신성록의 첫 촬영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신성록이 맡은 ‘도치’는 관상가로 세상에 대한 복수심과 들끓는 욕망으로 변해가는 인물이다.



신성록은 “첫 사극 촬영이라 긴장되기도 했지만 열정 넘치는 감독님과 동료배우들의 모습을 보니 절로 힘이 났다. 인물의 다양한 욕망을 보여드리기 위해 캐릭터 연구에 몰두하고 있으니 기대해 달라”며 촬영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한편 ‘왕의 얼굴’은 오는 11월 중순 첫 방송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왕의 얼굴 신성록’ [사진 KBS 미디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