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더 지니어스’ 장동민, 신아영에게 “하버드는 이런 거 안가르치냐?” 버럭!

온라인 중앙일보 2014.10.30 11:12


 

개그맨 장동민(35)이 SBS 스포츠 아나운서 신아영(27)에게 날린 독설이 화제다.



29일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더 지니어스:블랙 가넷’에는 9명의 플레이어가 5회전 메인매치 ‘광부게임’을 펼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장동민은 신아영, 자산관리사 유수진과 함께 팀을 이루고 게임에 참여했다. 게임 도중 장동민은 신아영에게 광물 한 개를 뽑으라고 조언했다.



하지만 신아영은 “나 많이 뽑고 싶다. 왜 나만 구박하냐”며 거절했다. 이어 신아영은 유수진 차례에서 아무 말도 하지 않는 장동민에게 “왜 언니(유수진) 뽑을 때는 아무 말도 안하냐”며 서운한 마음을 털어놨다.



결국 신아영은 소신대로 3개의 광물을 뽑았다. 하지만 결과는 좋지 않았다. 이에 장동민은 “하나 뽑으라고 했으면 하나 뽑으면 됐지 왜 세 개나 뽑았느냐”며 “못 알아 듣냐, 하버드?”라고 타박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장동민의 “하버드에선 1인지 3인지 안 가르쳐주냐”는 타박에 신아영은 웃음을 터트렸다.



온라인 중앙일보

‘더 지니어스 장동민’[사진 tvN 화면 캡처]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