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ML 진출 선언' 김광현, 깜짝 결혼 발표…"올 12월 결혼해요"

온라인 중앙일보 2014.10.30 09:50




 



메이저리그 진출을 공식 선언한 프로야구 SK 와이번스의 김광현(26)이 결혼 계획을 밝혀 화제다.



29일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 호텔에서 김광현 선수의 메이저리그 진출 추진 기자회견이 열렸다.



이 자리에서 김광현은 깜짝 결혼 소식을 밝혀 듣는 이들을 깜작 놀라게 했다. 김광현은 “좋은 소식이 있다. 올 12월에 결혼을 하게 됐다. 통역이나 트레이너, 그리고 아내와 같이 미국을 갈 것 같다”며 “미국에 가서도 같이 공부하고 잘 살겠다. 가장이라는 큰 임무를 맡게 됐는데 열심히 살겠다”고 밝혔다.



이날 SK 구단은 “대승적인 차원에서 김광현의 메이저리그 진출을 허락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김광현은 “나는 정말 운이 타고 난 선수라고 생각한다. SK와 희로애락의 순간을 함께 하며 팬 여러분들의 과분한 사랑을 받았다. 또 한국시리즈 3회 우승이라는 소중한 경험도 얻었다”고 ML 진출 선언의 소감을 밝혔다.



김광현은 “선발이든, 중간이든 상관없다. 나를 원하는 팀에서 가장 맞는 보직을 제시하면 충분히 소화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나를 원한다면 그에 맞는 대우를 해줄 것이다. 어디로 가든지 죽을힘을 다해 던지겠다” 고 의지를 밝혔다.



한편 김광현은 2007년 프로 무대에 데뷔 후 통산 185경기에 출전해 83승 49패 평균자책점 3.30을 기록했다. 또 김광현은 시즌 MVP 1회, 다승왕 2회, 탈삼진왕 1회 등의 타이틀을 얻기도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김광현 깜짝 결혼 발표’ [사진 YTN]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