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경란-김상민 결혼…"교제 3개월 만에, 꿈인지 생시인지" 그 정도?

온라인 중앙일보 2014.10.27 17:07
‘김경란 김상민 결혼’. [사진 김상민 페이스북 캡처]




방송인 김경란(37)과 김상민(41) 새누리당 의원이 내년 1월 6일 결혼한다.



26일 김경란 소속사 라인엔터테인먼트는 "김경란과 김상민 의원은 지난 7월에 만남을 시작했고 10월에 양가 상견례를 마쳤다"며 "내년 1월 6일 결혼한다"고 밝혔다.



교제를 시작한 지 약 3개월 만에 결혼을 하는 것에 대해 일각에서는 임신 때문에 결혼을 서두르는 것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했지만 김경란 측은 "속도 위반은 아니다. 서로에 대한 믿음이 확실해 결혼을 올리게 된 것이다"고 일축했다.



측근에 따르면 지난 7월 한 행사장에서 처음 만났으며 기독교 신자라는 공통점을 지닌 두 사람은 교회에서 함께 봉사활동을 하며 연인으로 발전했다.



김상민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김경란과의 결혼 발표 소감글을 게재하기도 했다.



김상민 의원은 "사랑하는 사람을 만났습니다"며 "(김경란은) 좌충우돌 부족하기만 했던 내 의정활동에도 지혜로운 조언자가 돼 줬다. 나에게 경란 씨는 누가 뭐래도 평강공주다"고 글을 올렸다.



김상민 의원은 이어 "꿈인지 생시인지 잘 모르겠다. 갑작스러운 소식으로 놀란 분들도 많을 텐데 큰 격려와 축복으로 함께해줘 감사하다"고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김경란의원’ ‘김경란 김상민 결혼’. [사진 김상민 페이스북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