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룸메이트' 나나, 이국주의 돌직구에 당혹…"고친 애들이 뭘 알겠어"

온라인 중앙일보 2014.10.27 10:13
‘나나 이국주’ ‘룸메이트 나나’. [사진 SBS 룸메이트 캡처]
‘룸메이트’ 나나가 이국주의 성형 돌직구 발언에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지난 26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룸메이트 시즌2’(이하 룸메이트)에는 배우 배종옥, 오타니 료헤이, 이동욱, 박민우, 서강준, 그룹 god 박준형, 갓세븐 잭슨, 카라 허영지, 애프터스쿨 나나, 소녀시대 써니, 코미디언 이국주, 조세호가 출연했다.



이날 ‘룸메이트’에서 이국주는 자신의 모습이 담긴 초등학교 6학년 때부터 고등학교 때까지 찍은 증명사진을 가져와 벽면을 장식했다. 이를 본 나나는 이국주의 사진을 보고 “신기하다. 어쩜 이렇게 한결 같냐”고 말했다.





‘나나 이국주’ ‘룸메이트 나나’. [사진 SBS 룸메이트 캡처]
 



그러자 이국주는 “고친 애들이 뭘 알겠어. 나는 안 고쳤으니까 다 똑같지”라고 돌직구를 날려 나나를 당황시켰다. 이어 이국주는 “어렸을 때보다 예뻐졌다고 하는 사람들은 다 손을 대가지고…”라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나나 이국주’ ‘룸메이트 나나’. [사진 SBS 룸메이트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