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박지성, 드록바 골 예언? 맨유, 첼시 첫 맞대결에서 극적인 무승부 기록

온라인 중앙일보 2014.10.27 10:11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가 첼시와의 첫 맞대결에서 극적인 무승부를 기록했다.



맨유는 27일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퍼드에서 열린 첼시와의 2014-2015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9라운드 홈 경기에서 로빈 판 페르시의 동점골에 힘입어 1-1로 비겼다.



이날 무승부로 맨유는 시즌 전적 3승 4무 2패 승점 13점으로 리그 8위에 위치했다. 첼시는 시즌 전적 7승 2무로 9경기 연속 무패행진을 이어가며 선두 자리를 고수했다.



선제골은 첼시가 터트렸다. 디디에 드록바가 후반 8분 세스크 파브레가스의 코너킥을 헤딩으로 골문 안에 꽂았다. 맨유의 홍보 대사인 박지성(33)이 경기 전 첼시의 드록바와 파브레가스를 최고의 경계대상으로 꼽은 게 적중하는 순간이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가 첼시와의 첫 맞대결에서 극적인 무승부를 기록했다.



맨유는 27일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퍼드에서 열린 첼시와의 2014-2015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9라운드 홈 경기에서 로빈 판 페르시의 동점골에 힘입어 1-1로 비겼다.



이날 무승부로 맨유는 시즌 전적 3승 4무 2패 승점 13점으로 리그 8위에 위치했다. 첼시는 시즌 전적 7승 2무로 9경기 연속 무패행진을 이어가며 선두 자리를 고수했다.



선제골은 첼시가 터트렸다. 디디에 드록바가 후반 8분 세스크 파브레가스의 코너킥을 헤딩으로 골문 안에 꽂았다. 맨유의 홍보 대사인 박지성(33)이 경기 전 첼시의 드록바와 파브레가스를 최고의 경계대상으로 꼽은 게 적중하는 순간이었다. 박지성은 26일 맨유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프리미어리그와 첼시를 잘 알고 있는 디디에 드록바를 경계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후반 추가 4분 판 페르시가 상대 골문 앞에서 강력한 왼발 슈팅으로 동점골을 성공시키며 맨유를 위기에서 살렸다.



온라인 중앙일보

‘박지성 드록바’[사진 중앙포토]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