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세월호 오늘 결심공판…사형 구형될까?

온라인 중앙일보 2014.10.27 10:08


 

304명의 희생자를 낸 세월호 선원과 승무원들에 대한 결심공판이 오늘(27일) 광주지법에서 열린다. 검찰이 이들 주요 선원들에게 사형 등 중형을 구형할지가 관심사다.

검찰은 광주지법 형사11부(부장 임정엽) 심리로 열리는 이날 결심공판에서 이준석(69) 선장 등 선원 15명에 대해 구형한다. 이 선장 등은 침몰 중인 선박에 탄 승객들을 버리고 탈출한 혐의로 기소됐다. 특히 검찰은 이 선장과 1등 항해사 강원식(42)씨, 2등 항해사 김영호(47)씨, 기관장 박기호(58)씨 등 4명은 살인 혐의로 기소한 상태다. 나머지 선원 11명은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도주 선박의 선장ㆍ승무원에 대한 가중처벌이나 유기치사 혐의로 재판을 받아왔다.



한편 지난 21일 공판에서 이뤄진 피해자 진술에서 유가족들은 “법정 최고형을 선고해달라”고 호소한 사실도 구형량 결정에 반영될 것으로 보인다.



조문규 기자 chomg@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