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대호 홈런, 일본 언론도 극찬 “고시엔구장이 가장 조용했던 순간”

온라인 중앙일보 2014.10.27 09:53
‘이대호 홈런’. [사진 중앙포토]




야구선수 이대호(32ㆍ소프트뱅크 호크스)가 일본시리즈에서 홈런을 때렸다.



이대호는 26일 일본 효고현 니시노미야시 고시엔구장에서 열린 한신 타이거스와 일본시리즈 2차전에서 1-0으로 앞선 4회초 1사 상황에서 한신의 왼손 선발트스 노미 아쓰시의 초구 시속 131㎞짜리 슬라이더를 걷어올려 좌월 솔로포를 터뜨렸다.



이대호의 홈런에 일본 산케이스포츠는 “이대호가 홈런을 친 순간은 이날 밤 가장 조용한 순간이었다. 이대호의 홈런에 고시엔구장 만원 관중이 말을 잃었다”며 당시 순간을 묘사했다.



스포치호치 역시 “소프트뱅크 주포의 한 방이 터졌다. 호쾌한 아치였다”고 극찬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이대호’‘이대호 홈런’[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