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맨유-첼시 무승부, 드록신-판 페르시 '동점골'…첼시 단독 선두 질주

온라인 중앙일보 2014.10.27 09:14
‘맨유 첼시’. [사진 맨유 홈페이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추가시간 극적인 동점골로 첼시와 승점 1점씩을 획득하며 경기를 마무지 지었다.



디디에 드록바(36)가 첼시를 이끌며 위용을 선보였다.



맨유는 27일(한국시간) 오전 1시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포드에서 펼쳐진 ‘14/15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9라운드 첼시와의 원정경기에서 1-1로 비겼다. 맨유는 후반 8분 디디에 드로그바에게 먼저 선제골을 내주며 끌려갔지만 후반 추가시간 판 페르시가 동점골을 터트리며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승점 1점을 챙긴 맨유는 3승 4무 2패 승점 13점으로 리그 8위에 올랐다. 첼시는 승점 23점으로 선두를 질주했다. 리그 개막 이후 9경기에서 7승 2무로 무패기록도 계속 이어갔다.



초반부터 양 팀의 경기는 불이 붙었다. 첼시가 주도권을 잡는 듯 보였지만 맨유도 날카로운 공격으로 맞대응했다. 전반 4분 디 마리아가 페널티박스 안에서 과감한 논스톱 슈팅을 때렸지만 크로스바를 크게 넘겼다.



첼시는 여러 세트피스 찬스들을 득점으로 연결하지 못했다. 맨유의 공격도 나쁘지 않았다. 적극적으로 첼시의 공격을 막아내며 역습을 펼쳤지만 쉽지 않았다.



첼시가 맨유의 기선을 제압했다. 세스크 파브레가스()가 문전으로 올린 크로스를 드록바가 머리로 받아 넣으며 후반 7분 첼시가 1-0으로 앞섰다.



후반 반격을 펼치던 맨유도 경기 막판 동점골을 터트27렸다. 판 페르시(31)가 경기 종료 직전 동점골을 터트리며 1-1 무승부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맨유 첼시’. [사진 맨유 홈페이지]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