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성동조선, 친환경 탱커 4척 수주

중앙일보 2014.10.26 16:14
성동조선해양은 그리스 선사 차코스로부터 7만4000t급 친환경 정유 운반선(탱커) 4척을 수주했다고 26일 밝혔다. 다만 수주 금액은 공개하지 않았다.



성동조선이 이번에 수주한 탱커는 기존 선형과 비교해 17% 가량 연비를 절감하고 국제해사기구가 규정한 온실가스 배출 기준에 부합하는 ‘에코십’이다. 선박을 발주한 차코스는 아테네에 본사를 둔 세계 10대 탱커 선사다. 성동조선 정영준 기본기계설부장은 “차코스는 성동조선이 첫 선박을 인도하기 시작할 당시부터 인연을 맺어온 고객사”라며 “다른 중형 조선사와 차별화되는 친환경 설계·생산 기술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수주에 따라 성동조선은 올해 36척(옵션 4척 포함), 18억8000만 달러(약 1조9890억원) 규모의 수주 성과를 달성했다.



이상재 기자 sangjai@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