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5800배 수은 기준 초과 중국산 화장품 적발

중앙일보 2014.10.26 13:10
  관세청은 중국산 미백 화장품에서 중금속 허용 기준치를 5800배 초과하는 다량의 수은이 검출됐다고 26일 밝혔다.



이번에 적발된 크림에는 수은이 5800ppm이 들어 있었다. 국내 화장품법과 화장품 안전기준 등에 관한 규정에서 수은은 1ppm 이하로 사용이 엄격히 제한되고 있다. 수은에 피부가 닿으면 붉어지는 부작용이 있다. 오랜 기간 수은에 노출되면 체내에 축적돼 신경독성 문제를 일으키기도 한다.



해당 제품은 최근 여행자 휴대품으로 반입됐는데 국내에서 온라인이나 오프라인을 통해서도 유통되는 것으로 확인됐다.



관세청 관계자는 “여행자 휴대품과 특송화물로 반입되는 수은 화장품에 대한 통관 관리를 지속적으로 강화하겠다”며 “관계기관에 인터넷 사이트 광고차단을 요청하고, 국내 유통 단속에 필요한 정보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강병철 기자 bonger@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