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고준희 소속사 “마스타우와 열애설? 이해할 수 없다” 강력 부인

온라인 중앙일보 2014.10.02 10:34
‘고준희’




배우 고준희(29)가 힙합가수 마스타우(36)와 열애설에 휩싸인 가운데 고준희 소속사는 이를 강력히 부인했다.



고준희 소속사는 2일 한 매체와의 통화에서 “고준희와 마스타우는 단지 얼굴을 아는 정도”라며 “왜 이런 열애설이 터졌는지 이해할 수 없다”며 난감해했다. 이어 고준희 소속사는 “마스타우 친구들 중 고준희와 친구인 사람이 많다. 그래서 지인들과 몇 차례 만남을 가졌을 뿐 두 사람이 만난 적은 없다”고 단호히 설명했다.



또한 마스타우 공연을 관람한 사실에 대해서도 “소속사 대표가 표를 구해준 것이며 이 공연 역시 회사 사람들, 지인들과 함께 갔다. 아마 대중들의 눈에는 고준희만 보여서 이런 오해가 생긴 것 같다”고 해명했다.



한편 한 매체는 복수의 연예 관계자의 말을 빌어 “고준희, 마스타우가 지인의 소개로 한 달동안 핑크빛 만남을 갖고 있다”고 보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고준희’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