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리기사 폭행사건 목격자 1명 입건

중앙일보 2014.09.27 01:46 종합 6면 지면보기
영등포경찰서는 26일 “ 대리기사 폭행사건 목격자 정모(35)씨를 폭행 혐의로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정씨가 김형기 전 세월호 가족대책위 수석부위원장을 넘어뜨린 것으로 보고 있으나 싸움을 말리려던 것으로도 볼 수 있어 진술을 듣고 결론 낼 것”이라고 했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