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국주-아이언, 동반 뮤비 출연? ‘그녀는 너무 예민해’ 무슨 뜻? 설마?

온라인 중앙일보 2014.09.26 17:28
‘이국주 아이언’[사진 패션지 지큐(GQ)제공]




개그우먼 이국주(28)와 래퍼 아이언이 그룹 탑독의 멤버인 키도의 첫 번째 솔로 앨범 뮤직비디오에 출연했다.



26일 정오 탑독 키도의 첫 번째 솔로 앨범인 ‘작은 앨범’의 전곡이 공개됐다. 앨범은 더블 타이틀곡 ‘그녀는 너무 예민해’와 ‘택시 온 더 폰(taxi on the phone)’을 포함한 모두 7곡이다.



이날 자정에 공개된 뮤직비디오에는 택시기사 역을 맡은 키도가 야간 운행을 하면서 벌어진 사건들이 주를 이루고 있다.



뮤직비디오에서 ‘대세녀’ 이국주는 임산부 연기를 펼쳤으며 현아를 뛰어넘는 섹시 댄스 등을 보이며 팔색조 연기를 펼쳤다. 또한 엠넷 ‘쇼미더머니’ 출신 래퍼 아이언이 ‘만취 먹튀남’으로 열연을 펼쳤다.



키도의 소속사 스타덤 엔터테인먼트는 “키도와 이국주는 친남매와도 같은 친분을 가지고 있다. 매우 바쁜 일정으로 출연이 불가능한 상태였지만, 이국주 측의 배려로 촬영이 가능했다”며 “키도와 아이언은 대남협의 크루로 활동 중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국주와 아이언 모두 개런티를 극구 사양했다”며 “의리녀와 의리남의 모습을 보여줬다”고 고마움을 드러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이국주 아이언’[사진 패션지 지큐(GQ)제공]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