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추자현-장백지 셀카 공개, 韓中 대표 미녀들 '어깨 나란히'

온라인 중앙일보 2014.09.26 16:17




배우 추자현(35)과 중국배우 장백지(34)가 민낯 셀카를 공개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26일 중국 예능프로그램 ‘명성도아가’ 공식 웨이보에는 추자현과 장백지의 촬영현장 사진이 올라왔다.



사진 속 추자현과 장백지는 화장기 없는 수수한 얼굴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추자현과 장백지는 이날 촬영현장에서 처음 만났지만 첫 만남이 믿기지 않을 만큼 다정한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추자현과 장백지는 10월 방송예정인 중쑤위성 TV 리얼리티 프로그램 ‘명성도아가’ 첫 촬영을 마쳤다. ‘명성도아가’는 추자현, 장백지, 황성의, 이금명이 출연해 중국 윈난성 시골 농가의 며느리가 되어 본래의 순수한 모습으로 돌아간다는 콘셉트의 리얼리티 예능 프로그램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추자현’ ‘장백지’. [사진 ‘명성도아가’ 웨이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