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더 지니어스3' 출연자 하연주 "논란 휩싸일까 걱정 안되냐고?"…어떤 논란이기에

온라인 중앙일보 2014.09.26 15:05
‘더 지니어스3’ ‘하연주’. [사진 ‘더 지니어스3’ 홈페이지 캡처]




방송인 강용석이 배우 하연주를 공개적으로 디스했다.



강용석은 26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CJE&M센터에서 열린 케이블 채널 tvN ‘더 지니어스: 블랙가넷’(이하 ‘더 지니어스3’)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강용석은 “‘더 지니어스3’는 아마 일반인을 스타로 만드는 프로그램이 될 것”이라며 “하연주도 주목받을 것 같다. 그런데 하연주가 연기자인 것 알았느냐”고 농담을 했다.



강용석의 발언에 하연주는 눈물을 글썽였다. 그러나 이내 하연주는 “운 것이 아니라 너무 웃어서 눈물이 난 것”이라고 해명했다.



또 하연주는 “프로그램에 대한 논란은 두렵지 않다. 그보다 생존만 생각하겠다”며 “각자 개인의 스타일로 게임하면 논란도 극복될 것”이라고 각오를 밝히기도 했다.



한편 ‘더 지니어스: 블랙가넷’은 다양한 직업군을 대표하는 13명의 플레이어가 최후의 1인이 되기 위해 매주 숨막히는 심리전과 두뇌게임을 벌이는 반전의 리얼리티 쇼로 다음달 1일 밤 11시 첫방송 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더 지니어스3’ ‘하연주’. [사진 ‘더 지니어스3’ 홈페이지 캡처]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