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해피투게더’ 서강준, 수지 “네 생각해” 깜짝 발언에 귀 빨개져…썸타나?

온라인 중앙일보 2014.09.26 09:38




 

배우 서강준이 이상형 수지와 전화통화를 했다.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 시즌3’ 25일 방송에서는 ‘한솥밥 특집’으로 예능 ‘연예가 중계’ 팀인 신현준, 박은영, 김생민과 드라마 ‘가족끼리 왜이래’ 팀인 손담비, 윤박, 박형식, 서강준, 남지현이 출연했다.



이날 서강준은 “함께 연기해보고 싶은 여배우가 있느냐”는 질문에 “영화 건축학개론을 되게 좋아한다. 기회가 되면 수지 씨랑 하고 싶다”라고 대답했다.



이어 수지와 서강준의 전화연결이 성사됐다. 전화 연결이 된 수지는 “배우 서강준 씨를 알고 있냐”는 질문에 “안다. 앙큼한 돌싱녀를 봤다”고 대답했다. 이를 듣던 서강준은 귀까지 빨개지며 수줍은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MC 유재석은 “서강준 씨가 건축학개론을 정말 재밌게 봤다고 한다. 수지 씨랑 첫사랑 연기를 해보고 싶다고 이야기했다”며 첫사랑 상황극을 제안했다.



서강준은 수지에게 “수지 뭐해?”라고 물었고 수지는 “네 생각하고 있다”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상황극을 마친 서강준은 “진짜 떨렸다”며 소감을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서강준’ ‘수지’ [KBS 해피투게더 캡처]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