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혜리 짝사랑 ‘꿀성대 교관’ 그가 좋아하는 사람은 배우 라미란? 이유 살펴보니…

온라인 중앙일보 2014.09.22 10:54
‘꿀성대 교관’[사진 MBC 화면 캡처]




 

걸스데이 혜리(20)의 마음을 훔친 ‘꿀성대 교관’이 라미란의 군인 자세를 극찬했다.



21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일밤-진짜 사나이’ 여군 특집에서는 배우 라미란, 홍은희, 걸그룹 걸스데이의 멤버 혜리 등이 출연해 ‘여군 체험기’를 그려냈다.



이날 여군 멤버들은 해발 480M 상공에 있는 두 줄 다리를 건너는 훈련에서 저음이 매력적인 ‘꿀성대 교관’의 지휘를 받았다.



‘꿀성대 교관은’ 로프 훈련을 마친 후 멤버들에게 “많이 힘들어 했는데 어땠느냐”고 물었다. 이에 가수 지나는 “정말 좋았습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라미란은 “전시에는 이런 순간에 지체하면 안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답했고 꿀성대 교관은 “벌써 군인의 마인드다, 훌륭하다”고 극찬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날 훈련을 마친 후 혜리는 “잘생겼다, 혹시 몇 살인지 물어봐도 되느냐”고 무한 관심을 드러냈지만 ‘꿀성대 교관’은 훈훈한 미소만 남기고 돌아서 웃음을 자아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꿀성대 교관’[사진 MBC 화면 캡처]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