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박주미 항공사 모델 시절, 과거 모습과 비교해봤더니…"박주미 맞아?"

온라인 중앙일보 2014.09.19 14:38


 

배우 박주미의 항공사 모델 시절 광고 사진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18일 방송된 ‘해피투게더3’에 출연한 박주미는 20년 전 항공사 모델 시절 광고 사진에 대해 “항공사 모델 하기 전 테스트 사진이다. 이게 홍콩 광고 페스티벌에서 상을 받았다고 한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어 박주미는 “항공사 모델 시절 찍은 사진 때문에 (사람들이) 승무원으로 많이 오해하셨다. 실제 기내에서 나 찾는 분들도 있었다고 한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박주미의 100일 기념사진도 공개돼 눈길을 끈다. 사진 속 박주미는 항공사 모델 시절의 미모와는 다른 통통한 우량아의 모습이다. 박주미는 “4.6㎏으로 태어났다. 자연분만이었다. 어머니가 나 낳기 직전까지 드셨다”고 설명했다.



이에 금보라는 “내가 4.5㎏을 낳아봤기 때문에 그 고통을 안다. 이루 말할 수 없다. 표현이 안 되는 고통이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18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3’는 ‘세대별 여배우’ 특집으로 꾸며졌다. 배우 김새론이 10대, 오연서는 20대, 전혜빈은 30대, 박주미는 40대, 금보라는 50대를 대표하는 여배우로 출연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KBS 해피투게더3 캡처]

‘박주미 항공사 모델 시절’ ‘박주미’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