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오연서 “권상우 보면 결혼하고 싶다” … 멱살 잡히는데도? ‘이럴 수가!’

온라인 중앙일보 2014.09.19 10:12




 



배우 오연서(27)가 동료배우 권상우의 가정적인 모습에 결혼하고 싶은 생각을 드러냈다.



18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서는 ‘세대별 여배우’ 특집으로 꾸며져 배우 금보라, 박주미, 전혜빈, 오연서, 김새론이 출연해 화려한 입담을 뽐냈다.



이날 오연서는 기억에 남는 남자 배우로 MBC ‘메디컬 탑팀’에 함께 출연했던 권상우를 꼽으며 “오빠가 성격이 너무 좋다”고 말문을 열었다. 오연서는 “사실 나한텐 너무 어려운 선배님이고 톱스타인데 먼저 와서 얘기도 많이 건네주시고 장난도 많이 쳐주셨다”며 “오빠가 내 멱살 잡는 걸 좋아하신다. 멱살 잡고 ‘맞을래?’ 막 그런다”고 덧붙였다. 이어 오연서는 “결혼 생각이 진짜 없었는데 룩희 사진이나 (손태영) 언니랑 찍은 사진을 보여주면 결혼하고 싶다는 마음이 들었다”고 솔직하게 밝혀 눈길을 끌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KBS 화면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