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MBC '운명처럼 널 사랑해' 중국 포털 '소후닷컴' 2억뷰 돌파

중앙일보 2014.09.18 13:51
MBC 수목드라마 ‘운명처럼 널 사랑해’(이하 ‘운널사’)의 중국 최대 포털 소후닷컴 조회수 2억뷰 돌파를 기념하기 위한 공로 축하회가 지난 16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열렸다. 소후닷컴이 직접 한국에서 행사를 개최했다. 한국 드라마의 성공을 축하하기 위한 행사를 중국 기업이 한국에서 연 건 이례적이다.



‘운널사’는 대만 드라마 ‘명중주정아애니’를 리메이크한 드라마다. 지난 7월 2일 첫 방송한 이래 높은 시청률을 기록하며 호평을 받았다. 특히 장혁과 장나라의 뛰어난 코믹 연기가 연일 화제를 모았다.



이날 행사에는 주연인 장혁ㆍ장나라와 최진혁ㆍ왕지원ㆍ최대철ㆍ최우식 등 주요 연기자들이 참석했다. 이동윤ㆍ김희원 PD, 주찬옥ㆍ조진국 작가 등 ‘운널사’ 제작진과 장근수 본부장, 한희 CP 등 MBC 관계자가 참석했다. 중국에선 소후닷컴 CEO 찰스 장을 비롯해 소후 측의 고위 관계자들과 중국의 언론매체와 중국 팬들이 참여했다. 이날 행사는 소후닷컴을 통해 중국으로 직접 생중계 되기도 했다.



소후닷컴 찰스 장 CEO는 “‘운널사’가 소후 닷컴에서 2억뷰를 돌파할 만큼 인기가 하늘을 찌르고 있다. ‘운널사’ 등 한류 드라마가 중국 내에서 더 많은 사랑을 받고, 한중 문화의 지속적인 교류를 증진하기 위해 처음으로 이런 뜻 깊은 자리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운널사’의 제작사인 ‘넘버쓰리픽쳐스’의 김미나 대표는 “’운널사’가 한국 뿐만 아니라 중국에서까지 이렇게 사랑 받는 작품이 될 것이라고는 예상치 못했다. 감사하다”며 기쁨을 전했다.



이정봉 기자 mole@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