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정지원, 신소율과 절친 인증샷 "이런 날 올 줄이야"

온라인 중앙일보 2014.09.18 10:19
‘정지원’ ‘신소율’. [사진 KBS ‘풀하우스’ 캡처]




정지원(29) KBS 아나운서가 배우 신소율(29)과 친분을 과시했다.



정지원 아나운서는 지난 17일 오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배우와 아나운서로 같은 대기실을 쓰는 날이 올 줄이야! 서로를 잘 알기에, 녹화 내내 웃다 울며 힐링한 꿈같은 시간들”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정지원 아나운서와 배우 신소율이 10년 우정을 쌓아온 동갑내기 친구로 KBS 2TV ‘가족의 품격-풀하우스’ 방송 대기실 앞에서 팔짱을 낀 채로 나란히 서있다. 두 사람 모두 작은 얼굴에 뚜렷한 이목구비로 미모를 과시해 눈길을 끈다.



한편 아나운서 정지원과 배우 신소율은 지난 17일 KBS ‘풀하우스’에 출연해 10년 우정을 과시하며 서로에 대한 진심 어린 이야기를 나눴다.





온라인 중앙일보

‘정지원’ ‘신소율’. [사진 KBS ‘풀하우스’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