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본 이바라키현 진도 5.6 지진, 도쿄 사무실 흔들림 느껴…쓰나미는?

온라인 중앙일보 2014.09.16 13:26
‘도쿄 지진’ ‘지진’. [사진 NHK 뉴스 화면]




일본 도쿄에서 규모 5.6의 지진이 발생했다.



일본 이바라키(茨城)현 남부에서 16일 오후 12시 28분쯤 규모 5.6으로 추정되는 지진이 발생, 도쿄 시내 건물이 흔들렸다.



일본 기상청은 이번 지진으로 도치기현 남부, 군마(群馬)현 남부, 사이타마(埼玉)현 남부에 진도 5에 조금 못 미치는 흔들림이 감지됐다고 밝혔다.



NHK는 이번 도쿄 지진으로 인한 쓰나미(지진 해일) 우려는 없다고 밝혔다.



또 도쿄도(東京都) 23구에서는 진도 4의 흔들림이 관측됐고 도심의 사무실에서 흔들림이 느껴졌다고 보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도쿄 지진’ ‘지진’. [사진 NHK 뉴스 화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