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힐링캠프’ 송해, “장수비결은 BMW” 매일 목욕탕간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4.09.16 11:16




 

방송인 송해(89)가 장수 비결을 공개했다.



송해는 15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힐링캠프-기쁘지 아니한가’에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사무실에서 촬영장까지 지하철을 타고 온 송해는 건강 비결로 BMW(Bus·버스, Metro·지하철, Walk·걷기) 실천과 목욕이라고 털어놨다.



송해는 “목욕이라는 게 건강에 아주 좋다”라며 “매일 오후 4시에 규칙적으로 서울 종로구 낙원동에 위치한 목욕탕에 가는 것이 또 다른 장수비결이다”라고 밝혔다. MC 성유리가 “왜 하필이면 3시도 아니고, 5시도 아니고 4시냐”라고 묻자 송해는 “4시가 목욕탕 물이 바뀌는 시간이다. 깨끗한 물이 차오를 때 몸을 담그는 기분은 안 해본 사람은 모른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송헤’ [사진 SBS 힐링캠프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