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성화봉송 교통통제, 오늘 16일부터 시작…‘확인 필수’ 구간 어디?

온라인 중앙일보 2014.09.16 09:55




 

인천 아시안게임 성화봉송 행사로 인해 서울 시내 일부 구간의 교통이 통제된다.



15일 서울경찰청은 “인천아시아경기대회 성화봉송 행사를 위해 16일과 17일 양일간 연세로와 세종대로, 강남대로 등에서 진행돼 일부 차로를 부분 통제한다”고 밝혔다. 16일에는 오후 3시 30분부터 3시 50분까지 연세로 신촌로터리에서 연세대 앞의 1차로가 순차적으로 통제된다.



이후 오후 4시50분부터 6시까지 광화문 삼거리에서 대한문 앞까지 세종대로에서 종로 방향으로, 우정국로·남대문로를 지나 세종대로, 을지로 방향으로 하위 2개차로가 순차적으로 통제됐다가 해제된다. 단, 광화문 삼거리에서 세종대로 사거리 구간은 상위 2개 차로가 통제된다.



17일에는 오전 10시30분부터 11시까지 강남대로 교보타워사거리에서 강남역사거리 방향으로 하위 2개 차로가 같은 방식으로 차량이 통제된다.



경찰은 교통 혼잡과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통제구간 주변에 교통통제 및 우회안내 플래카드 35개를 설치하고, 교통경찰 등 120여명을 배치해 교통관리에 나설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성화봉송 교통통제’ [사진 서울경찰청 제공]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