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속보] 백령도 서쪽 해상에서 표류중인 무인기 잔해 발견

온라인 중앙일보 2014.09.15 17:31














15일 오후 백령도 서쪽 6㎞ 수중에서 북한 소형 무인기로 추정되는 잔해가 발견돼 군 당국이 정밀분석에 들어갔다.



이 잔해는 오후 2시 20분쯤 인근에서 조업을 마친 어선이 끌어올리던 닻에 낙사한이 걸려 수거됐다. 발견된 동체는 지난 3월 파주에서 발견된 북한 무인기와 색깔이나 형태가 유사하지만 프로펠러나 카메라 등은 없이 대거 손상된 상태였다.



군 당국자는 “동체가 바닥에 심하게 긁히는 등 추락한지 상당한 시간이 지난 것으로 추정된다”며 “북한에서 추락한 이후 해류에 떠내려 왔을 가능성도 있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