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광수, 女배우 H와 거액의 돈 거래…20억 원대 유용한 혐의

온라인 중앙일보 2014.09.15 10:25




 

김광수(53) 코어콘텐츠미디어 대표가 자금 횡령 혐의에 휩싸여 논란이 되고 있다.



14일 한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금융조세조사1부(부장 장영섭)는 김광진 전 현대스위스저축은행 회장이 아들 김종욱의 가수 데뷔 및 활동 자금으로 써달라며 건넨 40억 원 중 20억여 원을 유용한 혐의(사기 혐의)로 김광수 대표를 조사하던 중 수상한 흔적을 발견했다고 보도했다.



검찰은 김광수 씨가 여배우 H와 CJ그룹 계열사인 CJ E&M 등과 거액의 돈 거래가 있던 정황을 포착해 입출금 내역 등 전체적으로 조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온라인 중앙일보

‘김광수’ [사진 코어콘텐츠미디어 홈페이지 캡처]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